사람을 미치게하는 브라질 리듬의 퍼커션공연...라 밤바 데 띠엠뽀(La Bomba de Tiempo)

|

오늘은 부에노스 아이레스에서 유명한 퍼커션 공연을 보러간다.

La Bomba de Tiempo라는 브라질 출신의 타악기 뮤지션들이 하는 공연으로 매주 월요일마다 Ciudad Cultural Konex(그냥 Konex해도 알아 들음)에서 공연을 하고 있다.

(구글로 검색하면 다 나오니 지도와 주소는 생략)

 

아르헨티나에서 브라질 음악을 듣는게 좀 이상할 수도 있지만 '사람을 미치게하는 북공연'이라는 별명이 있을 정도로 유명한 공연이니 가서 미리 브라질의 리듬에 빠져보는 것도 나쁘지 않을 듯~~!!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공연장이 있는 곳으로 가기 위해 지하철을 이용한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부에노스 아이레스의 지할철은 Subte 숩떼라고 불리는데 1913년에 처음 개설 되었다고 한다.

특이한 건 저녁 늦게는 티켓을 팔지 않고 그냥 열어놔서 몇번 공짜로 탔었다는...^^

 

 

 

 

 

 

자~~목적지 근처에 도착한다...여기도 그리 위험한 지역은 아닌듯하다.

하지만 남미이니 조심은 해야 것지???

 

 

 

 

 

 

여기가 Konex 공연장이다...조금 일찍 왔는데도 사람들이 많이 있다....아마 전 시간에 있은 다른 팀의 공연 때문인지도..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오오~~!! 연주팀이 나온다....앞쪽으로 자리를 잡아 볼까??

 

 

 

 

 

 

연주 시작~~!!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지휘는 멤버들이 번갈아 가면서 하는 형태이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브라질 녀석들...리듬감은 정말 타고 났다는...근데 이 친구 호나우딩요 닮았다...ㅋㅋㅋ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에릭 크렙툰 닳으신 형님..^^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슬슬 분위기가 무르익자 관중들과 함께하기 시작한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정말 저 흥...어쩔거야?? 브라질과 꾸바....정말 그루브 하나는 최고인 나라들이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공연은 점점 열광적으로 변해 가고~~!!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사진으로만 하면 잘 못알아 들을거 같으니 뽀나스~~!!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이어서 하나 더~~!!

 

 

 

 

 

 

공연 막판....정말 사람들이 조금씩 미쳐 간다 ㅋㅋㅋ

타악기는 사람을 흥분시키는 묘한 매력이 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이렇게 공연 끝~~!! 돈이 아깝지 않은 공연이다...만약 부에노스에 가면 같이 한번 즐겨 보시길~~!!

 

 

 

Trackback 0 And Comment 0